바로가기 메뉴
본문내용 바로가기

시상사업

분쉬의학상 Wunsch Medical Award

대한의학회는 의학학술활동의 수월성을 향상시키고 세계의학과 겨루는 한국의학을 만들어가기 위하여 한국 최고 권위의 의학학술상을 제정하기로 하고 1990년 9월 한국베링거인겔하임과 공동으로 분쉬의학상을 출범시켜 현재 이르고 있다.
분쉬의학상은 매년 가장 활발한 연구활동을 통해 의학계의 발전에 기여한 의학인을 객관적이며 엄격한 심사기준을 적용하여 시상하고 있다. 이런 노력을 통해 당해 연도까지 최고의 업적으로 낸 연구자들에게 시상하는 최고의 의학상으로 자리잡았다. 2000년부터는 젊은 의학자들의 도전 정신을 고취하고 연구에 정진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젊은의학자상'을 신설하여 임상의학분야와 기초의학분야로 나누어 시상하고 있다.
분쉬의학상의 역사는 그리 길지 않지만 우리나라에서 시상하는 단일 의학상 중에서 가장 오래되고 대표적인 학술상이다. 한두 달의 수상 후보자 공모로 진행되는 여타의 학술상과 달리 분쉬의학상은 거의 1년 동안 본 상의 수상자 선정 작업이 진행된다. 이 상을 통해 우리나라 의학의 전반적인 흐름을 살펴보게 되고, 세계 의학계에서 앞서 나가고 있는 한국의 의학분야를 살펴볼 수 있다.
역대 수상자
분쉬의학상
횟수 수상연도 수상자
1회 1991 장우현 (서울의대 미생물학)
2회 1992 김재협 (전남의대 생리학)
3회 1993 김동집 (가톨릭의대 내과학)
4회 1994 홍기환 (부산의대 약리학)
5회 1995 이부영 (서울의대 정신과학)
6회 1996 조경우 (전북의대 생리학)
7회 1997 허갑범 (연세의대 내과학)
8회 1998 한만청 (서울의대 방사선과학)
9회 1999 이희발 (순천향의대 내과학)
10회 2000 본상: 정명희 (서울의대 약리학)
젊은의학자상: 김현아 (한림의대 내과학)
11회 2001 본상: 이정용 (가톨릭의대 병리학)
젊은의학자상: 이민구 (연세의대 약리학)
12회 2002 본상: 최병인 (서울의대 방사선과학)
젊은의학자상: 강경훈 (서울의대 병리학)
젊은의학자상: 송병철 (제주의대 내과학)
13회 2003 본상: 김종성 (울산의대 신경과학)
젊은의학자상: 이석형 (가톨릭의대 병리학)
젊은의학자상: 서창희 (아주의대 내과학)
14회 2004 본상: 정헌택 (원광의대 면역학)
젊은의학자상: 김하일 (연세의대 생화학)
젊은의학자상: 강덕희 (이화의대 내과학)
15회 2005 본상: 박승정 (울산의대 내과학)
젊은의학자상: 김성준 (서울의대 생리학)
젊은의학자상: 김민선(울산의대 내과학)
16회 2006 본상: 이경수 (성균관의대 영상의학)
젊은의학자상: 국현 (전남의대 약리학)
젊은의학자상: 강현재 (서울의대 내과학)
17회 2007 본상: 고규영 (KAIST 생리학)
젊은의학자상: 박지영 (고려의대 약리학)
젊은의학자상: 김희진 (성균관의대 진단검사의학)
18회 2008 본상: 김명환 (울산의대 내과학)
젊은의학자상: 김동환 (성균관의대 내과학)
19회 2009 본상: 권준수 (서울의대 정신과학)
젊은의학자상: 박승윤 (동국의대 생화학)
젊은의학자상: 박상민 (서울의대 가정의학)
20회 2010 본상: 김인산 (경북의대 생화학)
젊은의학자상: 주영석 (서울의대 유전체의학연구소 생화학)
젊은의학자상: 박덕우(울산의대 내과학)
21회 2011 본상: 노동영 (서울의대 외과학)
젊은의학자상: 성창옥 (성균관의대 병리학)
젊은의학자상: 조병철 (연세의대 내과학)
22회 2012 본상: 정명호 (전남의대 내과학)
젊은의학자상: 지헌영 (미시간대 약리학)
젊은의학자상: 문형곤 (서울의대 외과학)
23회 2013 본상: 이명식 (성균관의대 내과학)
젊은의학자상: 김형범 (한양의대 의공학)
젊은의학자상: 박경우 (서울의대 내과학)
24회 2014 본상: 김효수 (서울의대 내과학)
젊은의학자상: 윤승용 (울산의대 해부학)
젊은의학자상: 김찬 (연세의대 내과학)
25회 2015 본상: 조은경 (충남의대 미생물학)
젊은의학자상: 엄광현 (전남의대 약리학)
젊은의학자상: 이준구 (KAIST 의과학대학원 내과학)
26회 2016 본상: 박경수 (서울의대 내과학)
젊은의학자상: 이정호 (KAIST 의과학대학원)
젊은의학자상: 이주명 (성균관의대 내과학)